Hot

인기 제5전 아르헨티나 랠리 - 행운과 팀오더로 굳힌 로브의 시즌 3승

댓글 0 | 조회 10,873 | 추천 0
시즌 중반의 어귀에 들어선 세계랠리선수권(WRC)에서 시트로엥의 8회 챔프 S. 로브(91)는 시즌 3승. 랭킹 역전을 노리던 포드의 P. 솔베르그(73)를 18점차로 눌렀다. 로… 더보기
Hot

인기 제3전 중국•제4전 바레인 그랑프리 - 폴투윈 로즈베르크·베텔, 통산·시즌 첫승

댓글 0 | 조회 10,101 | 추천 0
F1 2012 시즌은 1인 독주를 허용하지 않아 서킷과 스탠드를 뜨겁게 달궜다. 1, 2전에는 맥라렌의 J. 버튼(43)과 페라리의 F. 알론소(43). 이어 3, 4전은 메르세데… 더보기
Hot

인기 제1전 세인트 피터스버그•제2전 앨라배마 레이스 - 완전히 새판 짠 인디카 시리즈 2012

댓글 0 | 조회 10,248 | 추천 0
2012 시즌 인디카 시리즈는 가히 혁명적 판갈이로 시작됐다. 우선 미국 모터스포츠계의 최대 아이콘 대니카 패트릭이 NASCAR로 떠나버리자 인디카의 신음소리가 드높다. 스위스계 … 더보기
Hot

인기 FIA WEC 창설 제1전 세브링 12시 - 아우디, 원투로 WEC 창설 개막전 제압

댓글 0 | 조회 11,416 | 추천 0
스포츠카의 F1이라 불리는 세계내구선수권(WEC, World Endurance Championship)이 창설됐다. 국제자동차연맹(FIA)이 르망 24시 주관단체인 프랑스의 ACO… 더보기
Hot

인기 제4전 포르투갈 랠리 - 오스트베르그, 행운의 첫승 낚아

댓글 0 | 조회 10,152 | 추천 0
세계랠리선수권(WRC)은 시즌 초반을 결산하는 제4전 포르투갈 랠리에서 대혼전을 벌였다. 자욱한 안개, 격렬한 폭우, 진창과 먼지구름을 뒤섞어 랠리 루트를 아수라장으로 만들었다. … 더보기
Hot

인기 개막 제1전 호주•제2전 말레이시아 그랑프리 - 버튼 개막전 역전승, 알론소는 수중전 낚아

댓글 0 | 조회 9,197 | 추천 0
F1 2012 시즌은 맥라렌의 예선 원투와 챔피언 S. 베텔(레드불)의 예선 추락으로 막을 올렸다. 개막 2전에 연속 폴포지션을 잡은 L. 해밀턴(30)은 우승 없는 랭킹 2위. … 더보기
Hot

인기 제3전 멕시코 랠리 - 시트로앵 원투로 멕시코 제압

댓글 0 | 조회 11,706 | 추천 0
세계랠리선수권(WRC) 제3전은 시트로앵 듀오의 원투로 막을 내렸다. 게다가 에이스 S. 로브(66)는 6연승으로 멕시코 루트를 완전히 틀어쥐었다. 그의 팀동료 M. 히르보넨(50… 더보기
Hot

인기 motor sports F1 REPORT - 새로운 머신과 6명의 챔피언 - Formula

댓글 0 | 조회 14,822 | 추천 0
Red Bull Racing 레드불의 자금력, 에이드리언 뉴이의 머신 개발 능력 그리고 S. 베텔의 드라이빙 스킬이라는 삼박자가 맞아 떨어진 레드불 레이싱은 2년 연속 챔피언을 독… 더보기
Hot

인기 2012년 다카르 랠리(아르헨티나→칠레→페루) - 프랑스 영웅 페트랑셀, 사상 신기록 10회 챔프

댓글 0 | 조회 23,387 | 추천 0
제2부(후반) 9~14스테이지칠레 코피아포→페루 리마제33회 2012 다카르 랠리는 세계 모터스포츠의 새벽과 동시에 새 시대를 열었다. 다카르 조직위는 종전의 아르헨티나→칠레→아르… 더보기
Hot

인기 2012년 개막 제1전 몬테카를로/제2전 스웨덴 랠리- 돌아온 몬테카를로, 로브가 먼저 웃다

댓글 0 | 조회 9,066 | 추천 0
세계랠리선수권(WRC)은 81회(그중 2009~2011년은 IRC 랠리)를 맞는 몬테카를로를 다시 맞아들였다. WRC 7회 챔피언 S. 로브(시트로앵)가 몬테카를로 6회 우승에 2… 더보기
Hot

인기 폭스바겐 떠난 다카르에 미니가 왕? 허머도 있다!

댓글 0 | 조회 14,465 | 추천 0
2012 다카르가 세계 모터스포츠의 새벽을 열었다. 다카르 조직위는 새로운 루트로 새해를 맞았다. 종전의 아르헨티나→칠레→아르헨티나를 아르헨티나→칠레→페루로 직선화했다. 아르헨티나… 더보기
Hot

인기 최종 제19전 브라질 그랑프리 - 웨버, 최종전 첫승으로 화려한 피날레

댓글 0 | 조회 11,445 | 추천 0
F1 2011 시즌은 레드불의 챔프 S. 베텔(392)의 압승으로 끝났다. 그런 가운데 최종 브라질 그랑프리에서 팀동료 M. 웨버(258)는 감격적인 시즌 첫승으로 랭킹 3위에 올… 더보기
Hot

인기 제12전 스페인/최종 제13전 영국 랠리 - 로브, 히브로넨 탈락으로 연속 8회 챔프

댓글 0 | 조회 10,122 | 추천 0
2011 시즌 세계랠리선수권(WRC)은 시트로앵의 완승으로 끝났다. 최종 제13전 영국 랠리에서 대역전 드라마를 노린 포드의 M. 히르보넨(214)이 제1레그의 스핀으로 라디에이터… 더보기
Hot

인기 제17전 인도 창설전/제18전 아부다비 그랑프리- 베텔 인도 창설전 압도,해밀턴 아부다비 잡다

댓글 0 | 조회 8,293 | 추천 0
2011 시즌 F1은 최종전 브라질 그랑프리를 남겼다. 이미 타이틀을 확정한 S. 베텔(레드불)이 제17전 인도 그랑프리 창설전을 폴투윈으로 꿰어찼다. 뒤이어 제18전 아부다비에서… 더보기
Hot

인기 중형 세단으로 연비 18.5km/L를 내다! 508 e-HDi

댓글 0 | 조회 21,509 | 추천 0
나는 나이보다 젊어 보이는 40대의 훤칠한 남성이다. 등산을 좋아하고 골프도 즐기며 회사에서는 누구보다도 열심히 일하는 대한민국의 역군이자 훌륭한 남편, 그리고 존경받은 아빠다(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