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화재에 대한 근본 대책 마련해야

22 CARLIFE 0 6,241


버스 화재에 대한 근본 대책 마련해야


최근 중국 웨이하이에서 발생한 버스 화재 사고로 우리 교민 자녀 10명 포함 13명이 사망했다. 국내에서도 크고 작은 버스 화재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다. 국내 연간 자동차 화재 건수는 약 5,000건. 그중 버스 화재는 대형 인명사고로 연결될 수 있어 예방조치가 특히 중요하다. 비상탈출구를 추가로 마련하고 연료탱크를 앞 차축 뒤에 설치하도록 하는 강제규정 도입이 시급하다.

 

314e9a79304f7a6ebf324388f5db80b8_1499671

얼마 전 가슴 아픈 뉴스를 접했다. 중국 웨이하이에서 발생한 유치원 버스 화재 사고 말이다. 이 사고로 교민 자녀 10명 포함 13명이 사망했다. 유치원에 보낸 아이들이 주검이 되어 돌아오는 끔찍한 일이 벌어진 것이다.


국내 연간 자동차 화재 건수는 약 5,000건. 하루에 13~14건이 발생하는 셈이다. 원인은 엔진 과열, 전기 계통 합선 등 다양하다. 웨이하이 유치원 버스 화재 사고처럼 방화로 인한 화재도 있으나 자동차의 결함이나 관리소홀로 인한 사고가 대다수다. 자동차 화재는 모두 위험하지만 버스 화재는 특히 심각성이 크다. 많은 사람이 탑승하는 교통수단이기 때문이다. 승용차 대비 탈출할 수 있는 출입문이 제한적이며 유리를 깨기가 쉽지 않다는 점도 대형 참사 가능성을 높인다. 게다가 화재 사고 특성상 발생 수분 이내에 유독가스가 퍼지기 때문에 탈출을 위한 골든타임을 놓치면 대규모 인명사고로 이어지기 쉽다.


우리나라에서도 이러한 사고가 비일비재하다. 지난해 10월 경부고속도로 언양IC에서 관광버스 화재로 탑승객 9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고, 작년 말엔 영동고속도로 터널 내 유치원 버스가 전복됐다. 유치원 버스의 경우 주변 차량 탑승자들이 유리창을 깨고 아이들을 구출했는데, 다행히도 화재가 발생하지 않아 탑승자를 전원 구출할 수 있었다.


물론 이러한 대형 사고에 정부가 손 놓고 있었던 것은 아니다. 운전자 자격기준 강화, 탈출용 망치 추가 배치, 소화기 비치 등 버스 사고관련 대책 등을 내놨다. 최근엔 출입구 맞은편에 비상구를 설치하는 개정안도 통과시켰다. 하지만 이 제도는 빨라야 2019년 8월에 발효된다.

불타는 버스 안, 탈출구는 없다?
망치를 이용하여 버스 창문을 깨는 건 쉽지 않은 일이다. 특히 윈도 틴팅이 되어 있는 창문은 더욱 그렇다. 유리를 깰 때 창문 중앙이 아닌 모서리 부위를 쳐야 한다는 것을 아는 사람이 몇 명이나 될까? 얼마 전 한 방송에선 틴팅이 되어 있는 버스 창문을 깨는 실험도중 망치 자루가 부러지기도 했다. 결국 탈출하기까지 1시간도 넘게 걸렸다. 화재발생시 아비규환이 된 버스 안에서 망치를 찾아 버스 유리를 깨고 나오는 것은 거의 불가능에 가깝다. 비상구 설치가 반드시 필요한 이유다.


미국 스쿨버스의 경우 어린이들의 생존성 보장을 위해 출입문 맞은편은 물론이고 차체 뒤쪽과 천장에까지 비상구를 설치한다. 전복을 고려해 다양한 탈출구를 확보한 것이다. 연료탱크를 철재 빔으로 둘러 화재발생을 예방하는 것도 인상적이다. 아울러 아이들이 스쿨버스에 타고 내릴 때, 양방향 모든 차가 정지하도록 해 아동 승하차시 발생하기 쉬운 교통사고를 미연에 방지한다.


버스 화재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또 하나의 필수 선행조치는 연료탱크 위치 수정이다. 일부 차종의 경우 연료탱크가 앞 차축 앞에 위치해 충돌시 충격으로 폭발할 가능성이 매우 높기 때문. 대부분의 버스는 엔진을 차체 뒤쪽에 두고 연료탱크를 차체 앞쪽에 달아 앞뒤 무게 배분을 맞춘다. 연료탱크를 차 앞에 두더라도 앞 차축 뒤에 달거나 운전석 뒤쪽에 설치해 폭발 위험을 줄이는 게 일반적이지만, 일부 모델은 앞 차축 앞에 있어 화재 위험이 더욱 크다. 정부가 앞장서서 이를 금지해야 할 것이다.


버스는 대중교통 수단의 대표주자다. 따라서 그 안전은 이중 삼중으로 보장돼야 마땅하며, 특히 화재 예방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선진국 사례를 벤치마킹하여 더 늦기 전에 한국형 선진모델을 정립해 나가가야 한다. 안전기준 강화를 통해 버스가 더욱 믿고 탈 수 있는 진정한 대중 교통수단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    

김필수

< 저작권자 - (주)자동차생활, 무단전재 - 배포금지 >

0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Now

현재 버스 화재에 대한 근본 대책 마련해야

22 CARLIFE | 댓글 0 | 조회 6,244 | 추천 0
버스 화재에 대한 근본 대책 마련해야최근 중국 웨이하이에서 발생한 버스 화재 사고로 우리 교민 자녀 10명 포함 13명이 사망했다. 국내에서도 크고 작은 버스 화재사고가 끊이지 않… 더보기
Hot

인기 골치 아픈 보험금 분쟁, 앞으로 줄어든다

22 CARLIFE | 댓글 0 | 조회 6,813 | 추천 0
골치 아픈 보험금 분쟁, 앞으로 줄어든다유독 보험업계는 고객 민원을 기피한다. 민원이 많은 회사는 서비스가 나쁜 회사로 인식되기 때문. 금감원은 ‘국민체감 20대 금융관행 개혁’을… 더보기
Hot

인기 서스펜션에 얽힌 시시콜콜한 이야기

22 CARLIFE | 댓글 0 | 조회 15,339 | 추천 0
서스펜션에 얽힌 시시콜콜한 이야기서스펜션이 없는 자동차, 상상이나 할 수 있을까? 서스펜션이 없었다면, 우리는 차를 탈 때마다 영혼까지 탈탈 털렸을 게 분명하다. 이렇듯 서스펜션은… 더보기
Hot

인기 세제혜택을 받으려는 다양한 노력들

22 CARLIFE | 댓글 0 | 조회 11,741 | 추천 0
세제혜택을 받으려는 다양한 노력들소비자에게 자동차는 ‘세금 덩어리’다. 신차를 인수할 때부터 폐차할 때까지 갖가지 세금이 붙는다. 때문에 제조사는 소비자가 세금을 한 푼이라도 더 … 더보기
Hot

인기 핀테크 시대, 인터넷 자동차보험 이용방법

22 CARLIFE | 댓글 0 | 조회 5,688 | 추천 0
핀테크 시대, 인터넷 자동차보험 이용방법정보기술과 금융의 결합인 핀테크는 은행뿐만 아니라 보험에서도 조금씩 움직임이 일어나고 있다. 인터넷을 통한 보험가입은 편리하고 보험료가 … 더보기
Hot

인기 스텔스 카를 아시나요?

22 CARLIFE | 댓글 0 | 조회 9,266 | 추천 0
스텔스 카를 아시나요?국내 도로교통 실태를 보면 후진적인 양태로 꽉 차 있는 느낌이다. 전형적인 후진국형 교통지수를 가지고 있고, 3급 운전(급출발, 급가속, 급정지)이 몸에 배어… 더보기
Hot

인기 대왕카스테라와 마디모

22 CARLIFE | 댓글 0 | 조회 10,607 | 추천 0
대왕카스테라와 마디모마디모 프로그램은 경미한 교통사고를 이용해 보험금을 타내는 가짜 환자를 잡기 위해 경찰청이 도입한 것으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분석을 맡고 있다. 마디모는 3차… 더보기
Hot

인기 교통사고 형사합의 100% 이해하기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14,033 | 추천 0
​교통사고 형사합의 100% 이해하기​​자동차보험에 가입하면 교통사고 책임을 모두 면할 수 있을 것 같지만, 사실 자동차보험은 민사적 배상책임만 담보할 뿐 형사상 책임이나 행정… 더보기
Hot

인기 자율주행차에 블랙박스 탑재 의무화해야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6,973 | 추천 0
자율주행차에 블랙박스 탑재 의무화해야본격 자율주행차 시대가 도래하면 가장 문제가 되는 부분이 법제도적인 이슈다. 운전자가 없다보니 사고가 발생해도 책임소재를 분명히 가리기 어렵… 더보기
Hot

인기 드라마 ‘도깨비’ 속 교통사고 이야기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8,846 | 추천 0
드라마 ‘도깨비’ 속 교통사고 이야기​TV 드라마에 극적인 반전이 필요할 때 종종 주요 인물이 교통사고를 당한다. 얼마 전 종영한 케이블 TV 드라마 ‘도깨비’도 예외는 아니어서 … 더보기
Hot

인기 전기차 구입 적기는 과연 언제쯤일까?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11,651 | 추천 0
전기차 구입 적기는 과연 언제쯤일까?올해 전기차 예상 보급대수는 약 1만4,000대다. 작년에는 1만 대 정도를 예상했으나 실제로는 과반에 그쳤다. 이는 아직 소비자가 전기차를… 더보기
Hot

인기 자동차보험에 적용되는 일용근로자 임금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16,018 | 추천 0
자동차보험에 적용되는 일용근로자 임금우리나라는 손해배상을 할 때 소득이나 직업을 입증할 수 없으면 ‘일용근로자 임금’을 주로 적용한다. 2017년 2월 기준 일용근로자 임금은 월 … 더보기
Hot

인기 지정차로제 준수, 교통사고를 크게 줄일 수 있다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15,780 | 추천 0
지정차로제 준수, 교통사고를 크게 줄일 수 있다지정차로제는 각 차로별로 통행할 수 있는 차종을 지정한 규정이다. 고속도로와 그 외 도로에서의 차종별 통행에 대한 규정이 도로교통법에… 더보기
Hot

인기 자동차보험 자동적용 특별약관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17,902 | 추천 0
​​대구 서문시장에 또 큰불이 났다. 4지구에 입주한 679개 점포가 전소해 1,000억원 이상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상가연합회 명의로 화재보험을 가입하고 있지만 보험금 78억… 더보기
Hot

인기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교통문화

22 운영자6 | 댓글 0 | 조회 17,774 | 추천 0
​원칙과 상식이 통하는 교통문화원칙과 상식이 지켜지면 교통사고는 줄고, 사고가 나더라도 잘잘못을 따질 일은 크게 줄어들 것이다. 교통사고에서 원칙은 ‘신뢰의 원칙’으로, 교통법… 더보기